default_setNet1_2

포천시, 벼 못자리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추진

기사승인 2024.04.08  10:29:24

공유
default_news_ad1
   
▲ 포천시, 벼 못자리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추진
[25뉴스 = 피디언] 포천시농업기술센터는 4월 8일부터 5월 20일까지 14개 읍면동 벼 농가를 대상으로 벼 못자리 현장기술지원단을 운영한다.

현장기술지원단은 키다리병, 도열병 등 종자전염 병해충과 못자리 주요 장해인 모잘록병, 뜸묘, 백화묘 등에 대한 점검 및 현장 지도를 통해 고품질 쌀 생산을 꾀하고 현장의 이야기를 듣고 어려움을 해소할 예정이다.

식량작물팀 관계자는 “키다리병 등 종자전염 병해충 예방을 위해서는 소독에 신경 써야 한다”며 “파종 및 이앙 시기가 생육과 생산량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못자리는 4월 15일부터 4월 25일에 설치하고 5월 15일부터 5월 25일 사이 모내기하는 것을 지켜야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포천시는 관내 수도작 농가를 위해 매년 벼 병해충 방제약제 및 못자리 상토 신청을 받아 전액 시비로 지원하고 있다.

25뉴스 기자 dong4911ok@kakao.com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