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주시, 2023년 마을 의제 발굴을 위한 주민자치회 운영 컨설팅 추진

기사승인 2023.03.15  15:27:33

공유
default_news_ad1
   
▲ 광주시, 2023년 마을 의제 발굴을 위한 주민자치회 운영 컨설팅 추진
[25뉴스 = 피디언] 광주시는 주민자치회 위원을 대상으로 마을 의제 발굴을 위한 컨설팅 교육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풀뿌리 자치의 활성화와 민주적 참여의식을 고양하기 위한 주민대표 자치 기구인 광주형 주민자치회의 내실을 기하고자 마련됐으며 제1기 광주형 주민자치회 시범운영 사업으로 출범한 남한산성면, 쌍령동 주민자치회 2개소를 대상으로 3월부터 6월까지 주민총회 개최 전까지 단계별로 진행할 예정이다.

컨설팅은 맞춤형으로 진행되며 남한산성면은 4단계 5회 오후 3시간, 쌍령동에서는 2단계 6회 오후 6시간에 걸쳐 추진된다.

시는 컨설팅을 통해 주민자치회 위원들과 함께 마을의 문제를 찾고 해결방안을 고민하는 등 주민자치 위원의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주민자치 전문 교육기관과 용역 계약을 통해 분과별 전문 컨설턴트를 매칭해 퍼실리테이션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실제 현장에서 바로 적용 가능한 현실적이고 쉬운 사례 중심으로 운영세칙 및 임원선출, 분과구성, 마을별 자원 조사실시, 분과별 자치계획 수립, 주민총회 일정에 맞춰 주민자치회 운영 과정에 대한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컨설팅 과정을 설계하고 적극 참여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주민총회 상정을 위한 마을 의제 발굴 컨설팅은 주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각 분과별 마을 의제 사업발굴, 분과별 자치계획 수립 등 주민자치회 운영 전반에 대해 전문가의 단계별 컨설팅으로 주민자치회 위원들의 지역 의제 발굴과 자치계획 수립·실행에 필요한 역량을 높일 것으로 보인다.

방세환 시장은 “이번 컨설팅을 통해 주민자치회에 대한 이해를 돕고 지역 문제를 위원들이 스스로 진단하고 발굴하는 뜻깊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주민자치회가 주민 중심적 역할로 더욱 행복하고 발전된 광주형 주민자치회를 만들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25뉴스 기자 dong4911ok@daum.net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