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수원시, 수원화성지구 정체성 담긴 ‘자율형 건물번호판’ 표준디자인 개발

기사승인 2022.12.05  09:21:13

공유
default_news_ad1
   
▲ 수원시, 수원화성지구 정체성 담긴 ‘자율형 건물번호판’ 표준디자인 개발
[25뉴스 = 피디언] 수원시가 수원화성지구의 정체성과 특색을 표현한 ‘자율형 건물번호판’ 표준디자인을 개발했다.

새로운 건물번호판은 수원화성지구의 전통적이고 정온한 분위기에 맞게 디자인했다.

‘수원시 색채 가이드라인’에서 대표·문화색으로 지정된 색상 중 ‘장안문 흑색’을 배경색으로 사용했고 수원화성만의 독특한 건축양식을 대표하는 팔달문 도안을 번호판 배경으로 했다.

알루미늄 재질의 사각형 디자인과 코르텐 재질의 곡선형 디자인을 비율에 따라 세 가지 타입으로 선택할 수 있다.

건축 입면에 따라 적절한 모양의 번호판을 부착하면 된다.

자율형 건물번호판은 도로명주소 정보를 포함해 최소 규격 이상이면 원하는 디자인으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정보는 한글 도로명, 영문 도로명, 건물 번호 순으로 위에서 아래로 적혀있다.

서체는 가독성이 뛰어난 본고딕이다.

새로운 건물번호판은 화성사업소, 수원문화재단, 선경도서관 등 팔달구 내 공공건축물에 우선 적용하고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특화된 건물번호판 디자인이 수원화성지구의 정체성을 표현하고 수원시 이미지를 형성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도시 공간의 세부적인 디자인을 지속해서 개발해 아름답고 세련된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25뉴스 기자 dong4911ok@daum.net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