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수원여대 학생상담센터,‘생명사랑 교육기관’으로 지정

기사승인 2022.08.04  11:27:57

공유
default_news_ad1

- 수원시자살예방센터, 생명사랑안전공동체 사업 추진…4일 현판 전달

   
▲ 수원여대 학생상담센터,‘생명사랑 교육기관’으로 지정

[25뉴스 = 이동준기자] 수원시자살예방센터가 4일 수원여자대학교 학생상담센터에서 생명사랑안전공동체 사업 ‘생명사랑 교육기관’ 지정 현판식을 열었다.

생명사랑 교육기관으로 지정된 수원여자대학교 학생상담센터는 자살을 예방하고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게이트키퍼’ 역할을 한다.

자살 고위험군이 전문기관의 상담·치료를 받도록 수원시자살예방센터에 연계 자살 예방을 위한 교육·상담 제공 등 협력 자살 예방의 중요성을 알리는 활동 등을 통해 ‘자살 예방 안전망’을 구축 등 활동을 하게 된다.

수원여자대학교 학생상담센터는 지난해 1월 수원시정신건강사업단과 체결한 ‘재학생 정신건강 증진 업무협약’, 지난 5월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자살 예방 캠페인’ 등을 계기로 생명사랑 교육기관으로 협력하게 됐다.

수원시 관계자는 “학교, 의료기관, 마을, 기업 등 협력 기관과 연대해 생명 존중과 자살 예방의 필요성을 알리는 생명사랑안전공동체 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하고 자살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를 조성하겠다”며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고 정신건강을 돕는 맞춤형 사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1년 문을 연 수원시자살예방센터는 생명사랑안전공동체 사업 등을 진행해 생명 존중 문화를 확산하고 자살 고위험군을 위한 상담·교육 서비스 등 자살을 예방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5뉴스 기자 ceo@25news.co.kr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