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따뜻한 하루 약점은 나를 강하게 만든다

기사승인 2021.05.29  07:57: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25뉴스=이동준기자] 약점은 나를 강하게 만든다

어느 마을에 한 소년이 살고 있었는데
이 소년은 남들보다 작다는 이유로
사람들로부터 놀림을 당했습니다.

게다가 이 소년의 부모는 어린 나이에 그를
강제로 사관학교에 보냈다고 합니다.

그러나 사관학교를 졸업하였음에도
신체적인 왜소함 때문에 장교로 임관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누구를 원망하거나 자신의
육체적 결함을 비관하지 않고 고향으로 내려가
조용히 농사를 지었다고 합니다.

그러던 중 당시 미국 남북 전쟁이 일어나
장교가 더 필요하게 되자 그는 스스로 지원하여
북군 장교로 남북 전쟁에서 싸웠습니다.

비록 이때도 상관이나 부하들로부터
장교로서의 대우를 제대로 받지 못했지만
이에 불평하지 않고 묵묵히 직무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의 성실하고 꿋꿋한 모습에
마침내 많은 사람으로부터 존경과 신뢰를 얻어
미국 최초의 육군 대장이라는 명예로운 자리에
올라가게 됐습니다.

이후에 그는 대통령으로도 당선이 되었는데
이 소년은 바로 미국 18대 대통령인
율리시스 그랜트 대통령이었습니다.

남의 결함이 보이는 것은 곧 내게도
그 결함이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완벽한 사람이 되기보다는 결함을 이겨내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세상을 향한 도전을 포기하지 않을 때
결함은 결코 한계가 되지 않습니다.

# 오늘의 명언
최고의 행복이란 나의 결함을 살펴
바르게 잡는 일이다.
- 괴테 -
 

25뉴스 ceo@25news.o.kr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