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용인시 양지면, 한 기업서 양지11리 경로당에 마스크 1000장 전달

기사승인 2021.05.10  16:53:19

공유
default_news_ad1
   
▲ 용인시 양지면, 한 기업서 양지11리 경로당에 마스크 1000장 전달
[25뉴스 = 피디언]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은 지난 8일 관내에서 아파트를 시공 중인 세영종합건설㈜ 남택운 현장소장 등 관계자들이 양지11리 경로당을 찾아 방역용 마스크 1000장과 간식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한 마스크와 간식은 세영종합건설 현장 관계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했다.

남택운 소장은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지내셨으면 하는 뜻에서 마스크를 전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비롯해 지역 사회에 공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면 관계자는 “어르신들을 위해 마스크를 기탁해주신 세영종합건설 관계자들에 감사드리며 어르신들이 잘 지내실 수 있도록 세심히 살펴나가겠다”고 말했다.

25뉴스 기자 ceo@25news.co.kr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