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댐·하천변 쓰레기 처리에 수계기금 추가 지원

기사승인 2020.09.23  16:46:26

공유
default_news_ad1

- 최근 집중호우로 상류지역 댐·호소 등에 쓰레기 유입량이 급증

   
▲ 환경부
[25뉴스 = 피디언] 환경부는 9월 23일 오후 한강, 금강 및 영산강·섬진강수계관리위원회에서 상류지역 부유쓰레기 운반·처리를 위해 수계기금 40억원을 추가로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계기금 지원은 올해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한강 등 주요 상류 지역에 부유쓰레기 양이 급증해 쓰레기 운반·처리에 해당 지역의 재정부담이 가중되고 유입된 부유쓰레기를 제때 처리하지 못하면 상수원 수질에 악영향을 미칠 것을 고려해 결정됐다.

수계별 구체적인 지원 금액 내역은 다음과 같으며 추석 전에 관련 지자체 및 기관에 배정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강은 총 22억원으로 경기도 가평군, 여주시, 강원도 화천군, 양구군 등 12개 시군이며 금강은 충북 옥천군, 보은군, 충남 금산군 등 6개 시군에 총 16억원이다.

영산강·섬진강은 전남 순천시, 보성군 등 3개 시군에 1.3억원을 배정한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이번 지원으로 집중 호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류 지역의 수해복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상·하류가 공영하기 위해 도입된 수계관리제도의 의의를 살려 앞으로도 상수원 수질 개선 및 유역 주민의 지원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25뉴스 기자 ceo@25news.co.kr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