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근 해외 조류인플루엔자 지속 발생

기사승인 2020.01.13  15:49:16

공유
default_news_ad1

- 우리나라도 안전할 수 없는 상황, 철저한 사전 차단방역 필요

   
▲ 최근 해외 조류인플루엔자 지속 발생
[25뉴스 = 장윤진]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유럽, 대만, 중국 등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지속 발생함에 따라 철저한 사전 차단방역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가금농가와 축산시설에서 강화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재차 당부했다.

폴란드는 이번 동절기 들어 약 3년 만에 처음으로 가금농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했고 연이어 인접 국가인 슬로바키아 가금농가에서도 발생했다.

우리나라 주변국인 대만은 2014년 이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연중 지속 발생하고 있으며 중국 서부 신장지구 야생조류에서는 고병원성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농식품부는 우리나라에 5년 내 최대치인 182만수의 철새가 전국에 서식하고 있고 야생조류에서 조류인플루엔자 항원이 지속 검출되고 있어 우리나라도 안전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해외 발생, 철새 상황 등을 고려할 때, 현 조류인플루엔자 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고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가금농가와 축산시설에서 강화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재차 강조해 당부했다.

농식품부는 이밖에도 농가 진출입로에 충분한 생석회 도포, 축사별 장화 갈아신기 등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25뉴스 기자 ceo@25news.co.kr

<저작권자 © 25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